유튜브 검색 엔진

[멜로다큐 '가족' 83회⑤] 사춘기 때 속옷까지 빨아주는 아버지가 너무 싫었던 딸

조회수 218회 • 2021. 04. 08.

채널

OBS TV

멜로다큐 '가족' - 병두와 해님의 청춘스케치⑤.

1 2 도착하는 자식들로부터 활기를 찾는다 5 너무 예 상처로 씻어도 같이하는 병도 씨와 해님 c 엄마를 돕는 아빠의 모습은 자식들에게도 익숙한 풍경인데 너무 싫었다 김기태 아 얼라 쓸 때 저희 성공까지 빠졌어요 진짜 2개 너무 4축 이젠 너무 생태 줬거든요 학교를 봤다는데 빨래나 5 계신가요 간단히 제가 보는 해보죠 빨기 힘 황태찜 을 너무 싫었어요 지금 이렇게 커서 보니까 탑 아빠가 담당 짧지만 딸을 좀 많이 앞이 좋구나 이런 또 베려 오신 우리 짜리 많이 컸구나 * 거야 되지 그 많이 거 [음악] coreano 아 한나 더위를 피해 아침일찍 출발하는 가죠 공기 좋고 물 좋은 곳을 찾아 가족이 도착한 곳은 바로 내 장 산 계곡 온 가족이 둘러앉아 삼겹살 파티를 하고 병 2 씨 역시 당신을 위한 막걸리까지 챙겨와 오랜만에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데 아 아 아 우리 가족이 이렇게 다 모여서 이렇게 먹고 둘러 앉아서 먹으면 그렇게 행복할 수가 없어요 다른 사람을 더라도 우리 과정은 더 행복하고 진짜 행복에 좋아요 가주 너무너무 좋아요 [음악] 빨 신는게 있으면 서로를 먼저 챙기는 부부 이런 잉꼬 부부의 모습은 자식들 앞이라고 전혀 빼는 것이 없다 오히려 부부에 바쿠만 애정행각은 가족 앞에서 더 힘을 얻는다 [음악] 출항 그러고도 시동 정도로 식구들이 달랑 하는가에 그래서 표현할지 빨라 난 말이야 떠올리며 너 같 주세요 내라 자기표현 하니까 거기에 [음악] 어느 부모에게 나 자식과 함께 보내는 시간이 소중하게 마련이지만 맞벌이로 바빴던 부부에게 아무런 불평불만 더없이 잘 자라준 40 뜰이 병도 씨와 해냄 신행 를 고맙다 [음악] 언제나 병 도시의 발이 돼 주는 자전거 오늘따라 유난히 신나게 길을 나섰는데 5일간 팔아 언제 특가모음 거 어 좀 하면서 쭉 [음악] 하루 평균 4시간 이상을 못자고 그동안 부부가 갈 들이 모은 돈 남 보기엔 비록 적을 지언정 안에 이름으로 된 통장에 새들이 넣어준 변도 c 차곡차곡 쌓여가는 기쁨에 일주일에 한번은 꼭 은행의 들린다는 병 2시다 왜 각 아니라 예 본인보다 통장을 받아 보고 좋아할 아내 생각에 병 두신 발걸음이 가볍다 5 아 어 헷 이미 아이 하나의 비춰져서 나왔네 으 검토 많이 벌어 않는가 어 많이 받을 거야 문어 물고기 시원한 음료수 까지 대령 해놓고 기다리는 해님 c 의 그러나 병 2 씨가 원하는것 [음악] 자본 인력 몰 가면 저도 그냥 쭉 깔리 마 끈기로 했나 이제 쉰 다음 거야 아까 그 자식 모델인가 er 아 3세트 힘 원가 땀이 변화되는 살짝 rc3 잡아먹으면 상담 방법은 따위 있어 작은 아리안나 산장 말이 될까 모르겠습니다 짜로 나간 자 많죠 아 뭔가 맘에 이번에도 못 이기는 척 병 dc 에게 막걸리 를 껐네 는 해님 c 에요 [음악] 막걸리로 심부름 값을 쳐주자 비로소 통장을 건너에 병 2 씨다 맞는가 음 아닐까 봐 안마기 내가 으 이 의식의 층 승점 와 케어 생각해요 예 으 땅으로 다 얘기했다 그래도 요도염에 까 미안해 땀 먹었어요 저희 나물로 해 더 또는 10원짜리 하나로 모으는 재미로 이렇게 재미로 하죠 박리제 어떻게 우리의 얘기 아마이드 미 이해 ad 의 햇님 팬 이민기 김민희 이민기 판매를 해야 되고 비춰져서 자리마다 55년 장사에도 타고 한번 없었고 뭐 낮에는 달님이 되고 밤에 해임이 안됩니다 잦은 살짝 건호 밤엔 해 해집니다 비춰 줄게 산업 허 내다보면서 사고 한 번 없이 15년 동안 이렇게 여기서 하고 이제 잔 다하고 있습니다 * 걸어 더불어 갑니다 그래서 맡겨 느 먹고 있습니다 많아 고맙습니다 햇님 씨 고마워요 방법 계의 아 자기 마음이 어느 부르 하시나 도와 아 모두 데 재밌어요 어느하루 갖을 것 같아요 아침부터 묻고 아 몹시 마 거야 날 쭉 들어가 있게 재미가 나는 어 재미나라 즐겁게 예 아 그동안 고생한 보람이 느껴지기도 하지만 아내가 좋아하는 모습을 보니 더 기분이 좋아지는 병 드시다 아 그래 너 쉽고 막 9 혹은 시간 않을까 그러면 모든 제 다 아는 남자 점도 시갈 이번엔 국수 배달에 나선 다 시장 똥 점심시간에 가장 많이 팔리는 것이 바로 비빔국수 다 won 으 여지껏 사고 한 번 없이 배달 일을 해내는 병 2 c 사실 배달은 그가 직장에 다닐 때부터 점심을 이용해서 꾸준히 해온 일이다 아 이 4 하루에 1 연료통 생애 0 [음악] 정년 퇴직을 한 후 일자리를 찾지 않고 식당에 잔 일에 선택한 것도 순전히 아내를 위해서 어떤 병 듯이 새벽에 나가 시장에서 혼자 고생하는 아내를 위해 살겠다고 결심한 것이다 공장 환경 넣어서 오오오 혼자 있어서 a 가 뭔지 하는 어려울까 아토리 어연 10등 달래지 나도 어떻게 한 입 하룻밤 동안 하루나 있죠 쌀을 살 않아 1 뉴스가 지나 그 그리고 자식들을 위해 김치를 다듬고 반찬을 만드는데 아내와 여생을 함께 하기로 했다 그날 저녁 일찍 퇴근하는 막내아들의 전화를 받고서 둘로 아 번이 특별시 기다리고 있다 집안 살림에 고생하는 아버지 병도 씨를 의해 아들이 준비했다는 전복회 특식을 기다리는 마음이 내내 뿌듯하다 [음악] 아 타이 너무 고맙다 너 너 너 따위가 맛있게 보겠는가 방금 제가 잘할 수 있으니까 괜히 갈 것 아빠가 아버지가 매일 방청 되시구 그 곳도 살려 c 가는것 같아요 이제 고맙게 생각하는데 태운 저 쪽이 잡을지 제가 잡아주는 못해 아니까 태로 또 막둥이 아들 더 이제 설득 들여 가니까 아버지의 는 잘 예쁘게 봐주세요 우리 간략 가족 2 보도가 전부 해봐 3억이 건강하게 어레이 명 어 자극 하는거 같으니 3 된장 겸 답게 가자미 놓아 꼬아서 장담해 날다 2 에 학생 따라 널 시험에도 한두 해 줘 분야 있구요 으 감사와 사랑이 있어서 더 행복한 저녁 박 땅이다 펜 입시 역시 표현해 준 아들이 고맙고 늘 함께 해 주는 병도 씨가 있어 더없이 행복하다 [음악] 오랜만에 단둘이 나선 산 의 낄 남편 병 2 씨의 건강을 위해 펜 입시가 계획한 일이 단 37년 전 첫눈에 반의 결혼을 약속하고 지금껏 안 만을 보고 달려왔다 하지만 자식들을 위해 그리고 서로를 위해 아낌없는 사랑을 좋고 어떤 가족 보다도 더 재미있게 살았다고 양도 씨와 1 임신은 9 깨문다 얘기 끝 살아온 것처럼 오히려 앞도 안 맞네 아라한 인생을 더 즐겁게 해 보거라 민 뜻이 보람 있게 살고 뭔가요 예 당신과 민을 처럼 아 나는 감기 믿으니까 아 보여줍니다 않습니다 아 강하게 사랑이에요 언제나 둘이 함께 여양 완전한 하나가 되어 살아갈 수 있다는 병 교수와 해님 씨다

추천

얼공 +초밥먹방

백이 TV

조회수 0회 • 2021. 04.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