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검색 엔진

오세훈號 출범…TBS와 김어준 운명은? [TV CHOSUN 신통방통]

조회수 111회 • 2021. 04. 08.

자 tbs 교통방송 의 개편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고 관심이 쏠리고 있는 상황 입니다 자 오세훈 시장이 선거기간 때 tbs 교통방송 에 편향성을 문제 삼으면서 tbs 재정 지원을 중단할 수도 있다 라고 언급한 바가 있는데 그 목소리도 이어서 뵙겠습니다 제가 만약에 이미 당선된 상태에서 그런 말을 했다면 그게 에 그렇게 문제가 되겠지만 그 칩이 스에 그 문제가 된 방송은 정치적으로 매우 편향되어 된 시사 프로그램으로서 지난 수년간 존속해 왔다 하는 비판을 아주 강한 비판을 받는 시사 프로그램입니다 판다 라는 표현을 쓴 게 아니라 할 수도 있다 라고 뭐 경고를 한 셈입니다 자 경고를 한 셈입니다 자 그리고 김호 전 씨도 어제 오후 7시부터 밤 10시까지 개표 방송을 진행했습니다 방송 3사 출구조사 가 발표되고 5선 시장의 당선한 윰 확률이 이제 높아지자 자신이 버려질 수도 있다는 이야기를 자신이 직접 하기도 했습니다 그 목소리 듣겠습니다 보셔야 사람이잖아요 음 즉 진짜 많이 우리의 실제 1 1 전이다 이날 아 이런거 아이 올라오네요 김어준 잘가라 잘가 시기에 기보 준 예 그럼 차 문자만 지 오래요 예 집에 가라 개발을 위 안좋다고 지금 밖에서 씨스타 방학 이상의 썼다 한글 수다를 몰려올 방법을 안좋다고 자기 보조 시는 또 오세훈 시장의 당선을 염두에 두고 5 세운 시장의 어찌보면 입맛에 맞게끔 프로그램의 개편도 미리 준비 해 놨다 이렇게 말 하기도 했었습니다 그 바람도 6 듣겠습니다 이번 후보가 하십니다 이런거 막 이별과 사랑 4대가 저희가 아 어 프로그램의 색깔 완전히 바꿔야 되요 코너도 바꿔야 됐는데 미리 준비하고 얻을 좋습니다 일본이 될지 것을 전혀 알 수가 없으나 저희가 더 이제 살려 미리미리 좀 해야 되니까 자 그럼 안 솜을 기도했어요 자기 버전 씨의 발언을 제가 쭉 준비해서 들려 드렸는데 장르별로 사랑이죠 바로 어떻게 보죠 사실 뭐 반 농담조로 이야기 한 측면이 큰 거 같긴 한데 아마 그 예산을 도 이제 중단 하지 않겠느냐 그리고 이 진행자를 교체 하지 않겠느냐 여러 전망이 나오는 건 분명히 있는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제 예상과 관련해서는 이게 시의회에서 그 예산을 결정할 권한이 있고 ca 의 우 석수 의 어떤 구성을 보면 민주당이 좀 다수를 점하고 있기 때문에 뭐 당장 제 성적으로 굉장히 뭐 패널티가 가해지거나 그렇게 좀 어려울 걸로 보이고요 또 오히려 이제 뭐 정가네 친화적이다 정치적인 편향을 뭐 해 받고 있는 방송이라고 할 수 있는데 이거는 뭐 인위적으로 이걸 문제 3개 보다는 사실 썬 2% 가 정말 문제가 있다면 정확하게 시장에서도 태가 될겁니다 청취자들이 찾지 않고 그렇게 좀 자연적인 순리대로 에 방향을 가져와야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하겠습니다 예 방송 언제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이 선거에서 김어진 방송이 4 여당이 참패한 데서 일정 역할을 했다 저는 새끼오리 요 예 왜냐하면 근데 선거를 이제 중도층 2 수위 못하잖아요 왜 우울증 도체 마음에 따라서 성과 좌우가 되는데 너무 김어준 방송이 노골적으로 직간접적으로 이어 당 후보를 지원했는데 4 저는 그런 생각이 들더라구요 아 김호준 시영 연휴 이렇게 대단하다는 이해찬 전 대표 나와서 4항 수 있지 않습니까 예 그리고 정부의 각료들이 정세 많이 나가요 음 폰을 마지막에 어 어 접어 박연수 후보까지 나와가지고 그러니까 항성이 굉장히 노골적으로 했던 말이야 그러면 어 증도 치 에서 부터는 적어 자기들 말미 거라고 생각할 수밖에 없고 또 거기서 나오는 그러한 내용들이 사실은 굉장히 0 정서에서 문제가 있거든요 4 그러면 아 이대로 내버려두면 안 되겠다 그런 생각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오세훈 시장을 뽑는 거 자체가 어떻게 보면 저 프로그램에도 내가 볼때는 영에 미칠 수 있다는 생각에 선수 표를 던진 사람 더 어 세 후보에게 표를 준 사람도 있을 것이다 좀 그렇게 봅니다 근데 우리나라는 이제 tbs 뿐만 아니라 kbs.mbc 포함해 왔고 왜 응용 방송인데 이 공영방송이 정권 방송이 되는 게 문제입니다 예 머리가 거래된 간에 어느 정도 그 보수 정권이 건 진보 정권이 건 아 그래서 정권 방송이 되는 게 에 0 0 동 0 방송에서 벗어나는 그래서 5 세운 시장이 저거를 또 그 민주당 색깔의 아니라 뭐 예를 들어 국민의 힘 색깔로 바꾸겠다 또 다른 그 서울시 정권 방송을 만들겠다는 거 저는 거기에 찬성하지 않습니다 그래 정말 문자 그대로 공영방송을 만들겠다 라고 하는 시민 다수의 동의를 얻을 수 있는 그런 안을 내놓고 맥 이머전시 문제 이런 것들을 처리해 나가야 되지 않을까 구요 교통방송 원료 설립목적 으로 돌아가야 돼요 그건 말해요 예 보통 방송에 대해서 이렇게 저희가 열띤 토론 하고 있으니 이거 예 아 이게 정말 이게 국민들이 현기증이 느낀게 정권이 바뀌고 나면 예 mbc kbs 정말 방송에 논 쫀 1 사회자 진행자들이 콱 180도 밝히자 해보면 정말 현기증 을 느끼고 있는데 그때 2010년도에 4 제가 국민 회당을 할 때 당시의 정권을 잡기 문재인 대통령 당선되기 이전에 민주당과 4 부순 법안을 통합 방송 법이라는 것을 만들었는데 이 통합 방송 법은 mbc 나 뭐 kbs 사장 선임의 건 이사 선임에 있어서 정말로 그 어느 누구도 어떻게 할 수 없게 그러니까 요번에 이제 모공 수장 법 때처럼 뭐 3분의 2 5분의 3 절대다수를 선택해서 거기서 캔과 대아 만 이게 사장인 a 사가 될 수 있도록 하는 이런 어떤 중립적인 법원을 만들었는데 결국은 직원 되고 집권하고 나니까 그냥 법안이 내 공중으로 날라가 거야 그래서 제발 이게 각 진영에서 도 이제 언론을 장악할 생각하지 말고 예 이게 kbs 도시 층 제 수준이 올려달라고 얘기 하지 않습니까 그래서 이게 야당이나 국민들에게 동일 안하거든요 이게 뭐냐면 매번 이렇게 논조가 바뀌는데 당신 뭘 믿고 늘 이 수십 년을 올려줘야 이런거죠 그래서 그럴 수 있는 하지 못하는 제도 자체를 만들어내는가 이 제일 중요시 점 1 2 알겠습니다

추천

[강연] 공도자 숭배

원불교 안암교당 TV

조회수 1회 • 2021. 04. 08.

쁘니요미의 신비아파트

쁘니요미

조회수 1회 • 2021. 0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