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학실비, 말로만 듣던 실비집

2021-04-09

삼천포터미널 건너편 골목에 위치한 '송학'이라는 실비집을 찾아갔다.

골목골목으로 가서 정확한 위치를 파악하지 못하고 있었는데, 막상 나와보니 삼천포시외버스터미널 바로 건너편이다.

다음에 오게 되면 헤매지는 않을 것 같다.

간판이랄 것도 없다.

전화번호도 보이지 않는다.

그냥 동네 아는 사람들이 오는 곳인 듯 한데, 얼마 되지 않아 손님으로 가득 찬다.

동행한 그의 친구가 미리 와서 앉아 있다.

언젠가 이야기들은 바 있는 낚시배를 타는 친구다.

서글서글한 인상, 정겨운 경상도 사투리, 초면인데 금세 친해진다.

자리에 앉자마자 주인장이 파란 플라스틱 양동이를 들고 오기에 '조개구이 해물이 들었나?' 잠시 궁금했으나, 뚜껑을 열어보고 기겁했다. 얼음물에 담긴 소주 8병과 맥주 2병이 동동 떠 있다.

메뉴판이라는 게 따로 없다.

주문 룰이 어떻게 되는지 모르겠으나, 술도 그렇고 안주도 그렇고 기본 세팅인 것 같다.

3명이 앉으면 저 정도의 술을 주는 듯 하고, 안주는 끊임없이 제철 만난 가장 흔한 해산물로 차려진다.

소주 한 잔에 안주 한 점을 곁들이고 다시 소주 한 잔을 주고받고 있으면 그새 뭔가 새로운 안주가 또 상에 오른다.

굴, 쭈꾸미, 해삼, 과메기, 병어회, 온갖 찜과 조림과 마무리 물곰탕까지...

처음 보는 나로서는 그저 신기할 따름이다.

아, 특별메뉴로 동지팥죽도 나왔다.

동짓죽을 기대도 못했던 여행객에게는 크나큰 선물이 아닐 수 없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가 또 친구의 이야기를 하고, 그 친구가 또 다른 친구 이야기를 하고...

그렇게 사천의 밤은 정겨웠다.

사천시 맛집 송학실비

추천

밀피유, 밀푀유 명동점 (Millefeuille), 명동 밀푀유

명동에 있는 밀푀유 다녀왔어요!! 25겹 돈까스로 유명하죠.... 치즈 블랙페퍼 마늘 부추김치 등등 특이한 돈까스 종류가 있어서 골라먹는 재미가 있었어요ㅋㅋㅋ 저와 친구가 선택한 건 치즈돈까스와 부추김치돈까스!! 치즈 돈까스는 좀 느끼할 수 있으니 주의하세요ㅋㅋㅋ 부추김치돈까스는 김치보단 부추맛이 많이 나는데 의외로 조화가 꽤 괜찮았어요 치즈치즈 부추부츄 가격은 하나당 10000원정도했어요

페타테(Petate), 커피와 위스키를 함께 즐기고 싶다면.

#페타테(가로수길) -고대 마야어로 '세상과의 조화'라는 의미를 가진 페타테는 바리스타 과정을 거친 바텐더가 직접 내린 핸드 드립 커피를 즐길 수도 있지만 근본은 싱글 몰트위스키 전문 바다. 손님들이 자주 찾는 위스키 3-4가지 종류를 묶어 8개의 코스 메뉴로 구성했는데 처음 싱글 몰트위스키를 접하거나 배우려는 사람들은 8가지 코스를 차례대로 도전해 볼 수 있다.

굽은소나무와오리도둑한재미나리, 굽은소나무와 오리도둑한재미나리

벚꽃 여행과 더불어 청도를 방문하면 반드시 들려야 할 맛집이 있습니다^^ 바로 청도 한재미나리를 판매하는 곳인데요. 청도 인근에 거주하고 있으신 분은 한재미나리를 제대로 먹는 법을 알고 계시죠.ㅎㅎ 청도에서 한재미나리를 먹는 방법은 주로 두가지로 구분됩니다. 첫번째는 일반 식당에 가서 삼겹살과 미나리를 주문해서 먹는 것... 두번째는 비닐하우스 내부에 한재미나리를 판매하는 곳으로 가서 미나리를 사먹는 것.. 두번째 방법은 삼겹살을 직접

홍천재래식손두부, 학교 다닐 때 먹던 두부 두루치기의 향수를 자극하는 두부 맛집

학교 다닐 때 두부두루 치기를 많이 좋아라 했었습니다. 밥먹을 때도, 수주 안주로도 많이 좋아 했었는데, 홍천에 짜박 두부를 하는 맛집을 찾게 되었습니다. 먹어본 결과, 학교 다닐 때 먹던 그 두루치기는 아니지만, 여기 짜박 두부도 매우 맛있습니다. 홍천이 생각보다 매우 큽니다. 주소지는 같은 홍천군인데 은행나무 숲에서 2시간이나 걸렸습니다. 오로지 짜박두부를 향한 일념으로... 이 녀석이 짜박두부 입니다. 2인분 부터 주문 가능합니다. 이 녀석은 두부

뱅해이네, 연어회 맛집 뱅해이네

저녁 또한 현지인 언니의 추천으로 가게 된 식당이다. 뱅해이네! 이동네 핫플이라서 자리가 만석! 자리가 생길때까지 기다렸다가 들어갔다. 사장님 캐리커쳐인가보다. 완전 귀엽다.(나도 저런 캐리커쳐 하나 갖고싶네) 가게 디자인도 아기자기 하고 가게 내부도 아기자기 하다. 현지인 언니가 강력추천한 메뉴다. (언니들이 먼저 주문하고 나는 늦게 가서 메뉴판 사진을 못 찍음ㅜ) 연어회를 아주 잘 하는 집이라고 한다. (나는 회를 안 먹기에 평가를 할 수 없음. 먹

양마니kr

뭐 먹을까 검색하던 중 발견한 부대찌개집! 우리는 11시 반쯤 가서 자리가 있었지만 좀 지나니 자리가 없었다. 우리가 시킨 음식은 오징어 부대찌개와 우동사리, 계란말이. 오징어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처음에는 해물탕 느낌이 약하게 났는데 좀 더 끓이니 맑은 부대찌개 느낌이었다. 요즘은 느끼한 음식이 싫어서 그런지 나에게는 딱 맞았다. 아, 밥은 시키지도 않았는데 주시다. 그러다가 메뉴판을 보고 별도이길래 하나 취소시킬까 했지만 귀찮아서 그냥 먹었다. 나중

mmml

점심을 먹고 입가심하러간 MMML 얼그레이 커피위에 쿠키가 올려진 쿠키세트를 주문하고 가구들과 인테리어 용품을 전시, 판매하는 매장이라 둘러봤어요

돌담길

쇠소깍 구경 후 다음 코스인 사려니숲길까지 한번에 가기 위해선 버스정류장까지 1.5km를 걸어야했다. (뚜벅이는 웁니다ㅠㅠ) 걷는 길에 음식점을 찾아봤는데 돌담길 흑돼지 모듬생구이가 가성비도 좋고 평도 좋길래 gogo!! 돌담길 음식점은 흑돼지를 먹기 위해 온 거였는데 마침 점심특선으로 제주은갈치 조림이 있길래 메뉴를 변경했다. [돌담길 주문메뉴: 제주은갈치 시래기조림 2인] 보기에 먹음직스러워 보이는 제주은갈치 시래기조림이 등장했다!! 제주 은갈치

벨스타커피, 커피힐링

맨날 가던 카페를 벗어나 새로운 곳에 와봤습니다ㅋㅋ지하 1층으로 내려가면 방으로 된 곳과 야외 등등 다양한 곳이 있고 일층은 팔당댐을 볼 수 있는 뷰가 펼쳐진 자리들이 있습니다!ㅎㅎ 아주 좋은 곳이었어요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