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코롬부엌, 저녁

2021-04-09

귀여운 제주도컨셉의 식당

라면 사진에 반해서 들어갔다. 마사지가게 바로 옆이기도 했고. 맛은 평범했지만(라면은 특이한데 취향은 아니었다) 마사지 받고 또 가기엔 좋은 것 같다.

서울특별시 맛집 돌코롬부엌

추천

카페자리

가볍게 커피 한잔하며 이야기 꽃을 피우고 집으로 가기 위해 분위기 좋은 카페를 찾다. 멀지 않은 곳에 신정호가 있기에 신정호 근처 카페를 위해 신정호 쪽으로 오다. 처음 오려고 했던 카페는 이 카페가 아니다. 두 번째 오려고 했던 카페도 이 카페가 아니다 ㅋㅋㅋ 신정호 쪽에서 카페단지로 들어오다가 주차장이 있는 곳으로 들어오다 ㅋㅋㅋ 왠만한 카페 주차장은 꽈~~악 차다. 거의 끝 마지막 부분에 있는 카페 주차장이 좀 여유로웠다. 주차장이 여유로운 만큼

국대 면가

다대포 해수욕장 근처에서 먹을 곳 찾다가 발견ㅎㅎ 부산 왔으니 밀면💕

역전죽집, 독특하지만 익숙한 음식, 콩국

찹쌀도너츠가 콩국에 들어가 있는 음식 독특하지만 익숙하지 않는, 국수도 유명 역 앞에 바로 위치하고 있으며, 콩국은 2000원, 국수는 4000원 정도 콩국이 비리지 않고 맛있음

황소곱창

분명 맛있게 잘 먹고 왔는데 왜 배가 고픈 것 같지? 급하게 먹어서 그런가 보다. 가볍게 맥주 한잔 하고 와서 자자고 결정한 후 고슴도치 집 꾸며주고, 짐 옮겨놓고 나오다. 가볍게 맥주 한잔이 눈 앞에 보이는 황소곱창으로 변경되다. ㅋㅋㅋㅋㅋ 황소곱창.... 사장님이랑 친절하셔서 한 번 더 가고 싶지만 음식으로 보면 가고 싶지 않다. 모듬을 시켰는데 막창은 사실 아무 맛도 안 나고, 대창은 기름 맛으로 먹고, 곱창은 맛있었다. ㅋㅋㅋ 하지만 반찬이 깔끔

jud 커피하우스, 분위기가 좋은 카페 JUD

분위기가 정말 좋은 카페 였어요! 한정식집에서 한정식을 먹고 간단하게 티타임을 가졌답니다 ㅋㅋㅋ :)

화림회관, 산입구에서 점심식사

모악산을 내려와 바로 점심식사를 했습니다. 조금 늦은 식사이기도 했고, 꽤 많이 걷고나서 먹는거라서 그런지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ㅎ 해물파전 산채 비빔밥

빨대포차

저녁으로 삼합을 먹기 위해 검색을 하다. 결정하고 카카오맵을 검색했는데 평이 1인 2개의 리뷰가 있다. 블로그 믿지 말라고 ㅋㅋ 비싸고, 양 적고 별로라고. 이미 카카오택시를 부른 우리는 택시기사에게 추천을 받다 ㅋㅋㅋ 자기는 외식 잘 안 하고 술을 안 먹어서 잘 모르겠다고 하셨지만 지인들이 말했던 곳들과 자기가 가는 곳, 여기서 아직 안 망하고 몇 년째 유지되는 식당들을 설명해주면서 운전을 해주시다. 그중 우리에게 채택된 빨대포차! 들어가서 "저희 택

커피하우스 민

오면서 밥을 든든히 먹었는데 출출하다. 박물관 옆에 있는 카페를 가다.(카페만 안 갔어도 촉석루 볼 수 있었는데.... ㅋㅋㅋ) 수제로 만든 자몽차와 유자차를 마시다. 자몽차, 특별한 맛 없는 그냥 그 자몽차 맛이다. 유자차, 특별한 맛 없는 그냥 그 유자차 맛이다.ㅋㅋㅋ 와플, 와플은 맛있었다. 와플은 물론 만들어지는 것을 구워주는 것이겠지만 적당한 굽기였다.(스테이크도 아니고...) 누네띠네, 그 알던 과자맛.

로제마틴

밥도 맛있게 먹고 예쁜 꽃 보며 산책도 하고 다음 코스는 예쁜 카페에서 차 마시기! 아빠랑 하는 데이트 코스의 마지막은 로제 마틴 건물 내부가 온통 하얗고 깨끗한 분위기 차를 주문하면 내가 원하는 주전자와 찻잔을 고를 수 있다. 평소에 차를 즐기지 않는데 주전자와 찻잔이 너무 예뻐 차를 마시기로 했다는 ㅋㅋ 주전자와 찻잔이 다 예뻐서 정말 고르기 힘들었다. 찻잔에 담긴 레드오렌지 차 빛깔도 정말 예쁘다! 아빠랑 함께한 데이트도 끝! 아빠 우리 자주 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