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마당 참숯화로구이, 화로구이집에서 도가니탕을~

2021-04-09

시간은 점심시간이 가깝지만 일어나자마자 돼지고기를 먹기엔 좀 부담스러웠습니다.

물론 아침부터 삼겹살 꾸어먹는 사람들도 분명있죠.

우리는 부담스러웠습니다. 그래서 메뉴를 쭉 훌터보니

인삼도가니탕이 눈에 보입니다.

사진이고 뭐고 눈깜짝할 사이 먹어치워 버렸습니다.

흑흑 사진 찍었어야 했는데 ㅜㅜ

울진군 맛집 한마당 참숯화로구이

#돼지갈비 #무한리필 #한마당참숯화로구이 #숯불갈비 #목살 #삼겹살 #쩜핑녀 #죽변 #메주 #울진 #양파초저림 #여행은

추천

피어나다, 김제에서 예쁜 카페로 인기있다는 <카페, 피어나다>

오후에는 사람이 많다고 해서 일부러 아침 이른 시간=오픈 시간에 갔습니다. 오픈시간이라 여기도 손님은 저희밖에 없었어요. 전날에 이어 이날도 카페 전세낸 기분^^ 지붕이 없는 2층 건물 전체가 카페에요. 탁 트여있고, 공터가 있어서 그런지 서울에서는 좀처럼 느낄 수 없는 개방감이 느껴지는 테라스 석. 2층은 구경하러 잠깐. 좌석의 종류가 다양하고 알록달록해서 가구 전시장 같은 느낌이 들어요ㅎ 모닝커피와 케익 한조각.

탑플로어

전시회에 방탈출까지 하고나니 너무 피곤했고 블로그로 찾아봤던 예쁜 카페가서 쉬기로 했다. 남포동 탑플로어 카페가 너무 예뻤는데 직접 가서 봐도 블로그로 본 그대로였다. 낄끔하면서도 아기자기한 소품들이 취향저격, 그리고 찰리브라운? 얼굴의 얼그레이 케이크도 너무 귀여워서 아인슈페서 크림말차라떼와 함께 주문했지만 생각보다 케이크가 달달해서 아메리카노를 시킬걸 싶었다 ! # 남포동 탑플로어 카페 - 11:30 ~ 22:00 - 귀여운 강아지도 있음

단성 목화추어탕, 단성에서 소문난 추어탕집

짧은 둘레길 탐방을 마치고, 단성으로 향했습니다. 단성에서 소문난 추어탕집인데요. 점심시간쯤이었지만 많은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추어탕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무지개식당, 현지인 맛집 추천 , 아구찜

마산을 검색하다 보니 나온 아구찜거리는 아니지만, 현지인 추천으로 가본 아구찜 맛집 사이다를 시켰을 때 나온 컵, 방석들이 할머니 댁에 온 듯한 느낌 아구가 적어서 조금 아쉽

아리아랑, 한정식을 먹기위해 전주에 왔다!

한번에 나오지 않고 여러번에 걸쳐서 나와서 한상에 사진을 다 찍을 수 없었어요..ㅜㅜ 이거 말고 훨씬 다양한 종류였답니다.. 간장게장이 조금 아쉬웠고 갈비찜이 조금 짯지만 괜찮았어요! 양도 엄청많아서 다 먹지도 못했답니다 ㅜㅜ

양양 어촌횟집

오전에 달리다가 1시 조금 지나 점심을 먹으러 식당에 들렀다. 회 먹기는 비싸고... "회덮밥해요?" 라고 묻자... "네 당연히 하죠.들어오세요." 라고 반갑게 맞아주던 식당. 한쪽 구석에서 아저씨가 직접 회를 잡는 것이 보인다. 그래서 싱싱하지만 한편으로는 조금 느리게 나온다. 배 고픈 사람은 쓰러짐..ㅋㅋ 오징어회와 가자미 회를 썰어주셨다고 친절히 설명까지 해주시고 반찬과 미역국과 밥이 나왔는데... 다 너무 맛있다..특히 미역국은 달래 스타일!!

머머링(murmuring), 카페 머머링(murmuring)

▷ 대구 혁신도시의 작은 카페 머머링(머머링은 '속삭이다'라는 뜻) 주소 : 대구 동구 메디밸리로 5-25 영업시간 : 오전 11시에서 저녁 10시까지(매달 2,4주 화요일 휴무) 주요 메뉴 : 아메리카노(3,000원), 아인슈페너(4,500원), 에이드(3,500원), 차 종류(3,500원) 등 머머링 역시 비전스퀘어 인근 5분거리에 위치하고 있는 카페로.. 화이트 칼라로 내부 공간을 디자인 해놓았는데.. 분위기가 너무 좋아서.. 인스타를 하시는

봉선당, 하늘이 붉게 물들어 예쁘다.

저녁 먹기 전 노을이 정말 예쁘게 하늘을 물들였다. 하늘 볼 일이 없어서 이렇게 예쁜 하늘 본적이 별로 없는데 진주 가서 참 예쁜 하늘을 많이 보고 왔다.

봉선당, 하대동 마카롱 맛집

진주에 사는 현지인 언니의 추천으로 가게 된 마카롱 가게 봉선당 하대동 마카롱 맛집이라니 기대기대! 오픈한지 얼마 안된 가게라서 그런지 깨끗하고 심플하고 마음에 든다. 특히 보라보라한 인테리어가 정말 마음에 들었다. 가게를 쫙! 다 찍고 싶었지만 사진으로 다 담을 수 없어서 아쉽. 마카롱과 함께 먹을 음료를 주문했다. 아메리카노랑 카페라떼 그리고 홍차 웨딩임페리얼과 마르코폴로를 하나씩 주문했다. 다른 카페에 비해 가격이 저렴하다. 언니가 오전 12시쯤

삼진어묵, 서울에서도 사먹어야지

가장 오래된 부산어묵 제조업체인 삼진어묵. 예전엔 부산에서만 맛볼수 있었는데 백화점이나 기차역 등에 입점해있다. 친구가 여기 어묵이 맛있대서 휴게소 핫바 대신 먹으려고 신세계 백화점 지하 1층으로 어묵을 사러 갔다. 오픈 주방이라서 어묵을 만들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어묵 종류가 진짜 다양하고 가격도 비싸지 않아서 다 먹어보고 싶었다. 처음에 종이 까는걸 깜빡해서 저렇게 쟁반 위에 올려버림ㅠㅠ (삼색꼬지 떡말이 한입어묵 새우파프리카) 버스 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