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 돌담길, 로컬들만 아는 맛집, 진해 돌담길

2021-04-07

친구들과 쉴새없이 떠들고 놀다보니 시간도 금방 지나갔고 배도 엄청 고팠어요.

그래서 점심을 먹으러 향했습니다.

점심을 먹은 곳은 옛날부터 제가 정말로 좋아한 한정식집인데요

한정식집이긴 하지만 드라마나 영화에서 나오는 정통적 한정식집이 아닌 수제비나 비빔밥처럼 기본적인 메뉴를 파는 곳이에요. 여기를 적극 추천한 이유는 저렴한 가격에 맛있는 음식을 다양하게 먹을 수 있다는 점인데요

저희는 4명에서 갔기때문에 새싹비빔밥2인분, 수제비1인분, 그리고 공깃밥2인분 추가했습니다. 새싹비빔밥을 시키면 된장찌개도 같이 나오기 때문에 정말 푸짐하게 먹을 수 있어요! 그리고 돌담길에서 가장 맛있는 메뉴

해물파전과 명태전입니다! 둘 다 모두 먹기 힘드면 하나만 시키셔도 되요. 하지만 둘다 너무 맛있어서 하나만을 추천하기는 너무너무 힘드네요 ㅎㅎ

경상남도 맛집 진해 돌담길

#돌담길 #진해맛집 #한결같은맛 #창원맛집 #진해돌담길 #진해이동돌담길 #이동돌담길 #새싹비빔밥 #진해군항제맛집 #군항제맛집 #군항제 #홍어삼합 #두부김치 #도토리묵 #명태전 #수제비 #동동주 #먹방 #다이어트 #진해 #비오는날 #해물파전 #맛집 #맛집추천 #한끼 #전 #파리바게트초코쉬폰케이크 #연어솥밥 #황찬성연어솥밥 #부산부센동 #신혼일상 #신혼밥상 #히츨러젤리 #사우어젤리 #신젤리추천 #포르쉐선물 #창원진해맛집 #가오리무침 #명태한마리전 #대박고소 #동동주한사바리 #조합끝내줌

추천

카페 오하라 (Cafe OHARA), 남매의 일본 가정식

요리를 공부한 남동생은 소박한 일본 가정식을 만들고, 일본 여행에 푹 빠진 누나는 인테리어와 디저트, 음료 등을 담당한다. 총 7가지 메뉴 중 가장 인기 있는 것은 수제 햄버거 스테이크와 데리야키 치킨라이스. 햄버거 스테이크는 소스부터 육즙을 머금은 패티까지 모두 직접 만든다.

스프맨 (Soupman), 연남동에 위치한 빈티지한 느낌의 아늑한 스프 전문점

찬바람 불면 생각나는 따뜻한 스프가 생각날 때 찾게 되는 곳이다. 스프맨은 아담한 크기의 매장에 바테이블이 하나 있는데 늦은 저녁 맥주 한 잔 하기에도 좋은 분위기이다. 스프는 테이크 아웃도 가능하다.

로코스 바베큐 (LOCOS BBQ), #로코스 바베큐(용산구 이태원동)

: 외국생활을 한 대표와 크루들이 모여 만든 로코스의 바베큐 전문점 -예산 2인 기준 5만원 미만 -랍스터롤로 유명했던 로코스의 2호점이다. 외국생활을 한 대표와 크루들이 모여 한 달 이상 연구를 통해 만들어진 곳으로 훈제를 기반으로 한 바베큐 요리와 칵테일을 추가해 1호점보다 많은 메뉴를 준비했다. -포잉에서 더보기 http://bit.ly/1Q9uarI

양지미 식당 (Yangjimi Restaurant), 일산에 위치한 오픈키친이 있는 원테이블 레스토랑

간판도 따로 없고 열 평 남짓한 공간에 8명이 앉은 테이블이 전부인 원테이블 레스토랑이다. 양지미 식당의 메뉴는 매일 바뀌는 메뉴 네다섯가지가 전부이지만 프랑스 작은 마을 가정집에 초대받아 식사하는 따뜻한 느낌을 받을 수 있는 곳이다.

ART.C, 진한 말차의 향, 녹차 티라미수

아틀리에 겸 카페로 운영되고 있는 가로수길 ART.C(아트씨). 예술적인 분위기를 풍기는 카페 아트씨는 가게에서 직접 만드는 티라미수가 꽤나 유명하다. 가격은 조금 쎄지만(?) 녹차 티라미수는 고급 말차가루가 들어가 특유의 향을 물씬 느낄 수 있다고. 가격 9천원 대.

몹시 (MOBSSIE) 2호점, 홍대 치즈케이크가 맛있는 몹시 2호점

#몹시 2호점(마포구 서교동) 초록색 간판이 눈에 띄었던 몹시 1호점이 초콜렛 케익 전문점이었다면 이곳은 빨간색 간판이며, 치즈케익을 전문으로 한다. 치즈케이크와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다양한 홍차, 와인을 구비하고 있다. 오레오 쿠키나 라즈베리 토핑을 얹은 치즈케이크, 그리고 오직 이곳에서만 만날 수 있는 바로구운 치즈케이크를 추천한다.

성북동 올레국수, 슬슬 배가 고프네? 점심은 올레국수에서

ⓒInstagram_haneun1126 / @Instagram______.bin 초입에서 구경을 마치고 슬슬 고파지는 배를 채우기 위해 조금 더 위로 올라가다 보면 보이는 성북동 올레 국수. 제주도 음식을 서울에서 먹어본다니! 진한 국물과 쫄깃한 고기 맛이 더해진 올레국수&올레국밥으로 든든하게 배를 채우고 남은 일정도 씩씩하게!

언더더경대 토스트, 간단한 점심

이기대를 이겨내고 다시 도심으로 나와서 꼭 먹어보고 싶었던 경대토스트를 먹으러 가기로 함 경성대부경대역 6번출구에서 직진하여 스파오 지나서 첫 골목 입구에 위치 배가 고파서 그랬는지 정말 게눈 감추듯 먹어치움 너무 맛있었어....

목포집

신사동에서 알아주는 닭볶음탕 맛집 맛있게 매운 닭볶음탕먹고 볶아먹는 밥도 별미! -大 (4인)40,000원 中 (3인)30,000원 小 (2인)20,000원